KF-21. 원거리 작전 능력 확보하다

KF-21. 원거리 작전 능력 확보하다

30
0
SHARE

KF-21, 원거리 작전 능력 확보!

– 한국형전투기, 공중급유 비행시험 성공 및 능력 확인 –

방위사업청(청장 석종건)은 3월 19일 “한국형전투기(KF-21) 시제 5호기(단좌)가 제3훈련비행단(사천)을 이륙 후 남해 상공에서 공중급유 비행에 성공하여, KF-21의 원거리 작전 능력을 확보하였다.”고 밝혔다.

* 공중급유는 비행 중 급유기의 급유 막대를 KF-21 공중급유 연결부에 연결한 후, 급유기 내 보유 연료를 KF-21로 이송하는 방식이다.

공중급유 능력은 현대 전투기가 보유해야 할 필수 기능으로 KF-21의 작전 반경 및 운용 시간을 확장시켜 원거리 임무 능력 등 작전 효과 및 공군의 전투력을 극대화할 수 있다.

* 작전 반경은 공중급유 시점과 급유량에 따라 차이가 있지만, 1회 공중급유로 최소 약 50% 이상 증대가 예상된다.

공중급유를 할 때에는 공중급유기 뒤쪽에서 난기류 등이 발생하기 때문에 KF-21의 조종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게 되는지를 평가하고, 급유기와의 연결과 분리가 안전하게 되는지, 연료 이송 등 공중급유 기능 확인을 목적으로 수행하였다.

* 공중급유 비행시험은 ‘24년 3월 8일부터 착수하여 공중급유기 급유장치와 KF-21 급유장치 간 조종 특성 등을 사전에 점검하였다.

KF-21 공중급유 비행시험은 우리 공군이 운용하는 공중급유기(KC-330)를 활용하여 수행 되었으며, 향후 다양한 비행 영역(고도, 속도)에서 실제 연료(항공유)가 급유기로부터 KF-21에 이송되는 것을 지속 검증할 예정이다.